홍보마당
 
그린맥스 뉴스 HOME > 홍보마당 > 그린맥스 뉴스

그린맥스 뉴스 누에기르기
2013-06-12 17:22:45
그린맥스영농법인 (greenmax) <admin@greenmax.kr> 조회수 3161

누에..실제로 보신 적 있으신가요?

보기엔 징그러울지 몰라도 참 기특한 녀석입니다.

뽕잎을 먹고 자란 누에는 우리에게 실을 주지요.

그리고 난 후 맛있는 간식 번데기로 승화합니다.

녀석들이 점점 커가서 몇층구조의 아파트를 지어주고 있답니다.

나중 이녀석들이 자란 후 실을 뽑아내는 과정도 포스팅하겠습니다.

이 글 읽으시며 잠시 쉬어가시지요^^


제휴문의  오시는길  사이트맵   Admin
주소 : 경기도 양평군 강하면 왕창리 강하1로 46   Tel : 031-774-1777   Fax : 031-774-1765   E-mail : admin@greenmax.kr  
Copyrights (c) 2013 그린맥스 영농조합법인. All rights reserved.